HOME > 협회소식 > 국내외뉴스
 
작성일 : 17-09-29 08:24
LNG화물차 보급확대 위한 SPC 설립 추진
 글쓴이 : 관리자
LNG화물차 보급확대 위한 SPC 설립 추진
천연가스차량협회, APGC서 ‘LNG 화물차 보급 활성화 워크숍’ 개최
2017년 09월 28일 (목) 17:58:06김연숙 기자 kimwe@ienews.co.kr
                     



[에너지신문] 천연가스차량 업계가 SPC 설립을 통한 LNG 화물차 및 LCNG 충전소 보급 활성화에 나선다.

천연가스차량협회는 ‘제3회 아시아-태평양가스컨퍼런스(APGC)’의 부대행사로 28일 ‘LNG 화물차 보급 활성화 워크숍’을 개최했다.

워크숍은 국내 가스산업의 발전과 글로벌화를 도모하고 화물 트럭용 LNG 전환방안을 모색함으로써 국가적인 환경개선과 아울러 천연가스차량 업계의 신사업창출 및 활성화를 도모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이경선 천연가스차량협회 팀장이 발표한 ‘LNG 화물차 사업화 방안’에 따르면 LNG 차량 보급사업은 △사업화 방안 검토(2017~2018 년) △사업화 모델(2019년) △사업전개(2020년) 등 단계별로 추진된다.

  
▲ APGC 2017 전시장에서 일반에 선보인 액화천연가스 트럭.

이에 따라 2018 년까지 업계는 SPC 설립과 사업화 방안 TF를 구성하고, LNG화물자동차의 단계별 보급 계획을 수립한다.

2019년 사업화 모델 단계에서는 Fleet 단위 시범사업으로 차종 다양화 및 정부지원 예산 확보에 나선다. 확보 예산은 LNG 화물차 구매보조 및 유가보조, 이동충전지원기준 마련 등에 소요될 예정이다.

또 2020년 본격적인 사업전개 단계에는 LNG화물차 보급 확대사업 추진 기간으로 물류사와의 장기 운송계약 체결 등이 이뤄진다.(수도권(5개사), 부산ㆍ경남(3개사))

이와 함께 이번 워크숍에서는 △‘고마력 천연가스차량 개발 및 상용화 계획’(타타대우상용차 곽철종 부장) △‘천연가스화물차의 해외 보급 사례’(우드워드코리아 이호준 지사장) △‘LNG충전소의 인프라 구축방안’(항만엘엔지 장원석 대표) 등이 발표됐다.

또 이어진 업계간 토론에서는 LNG 화물차로의 전환을 위해 우정사업본부, 한국가스공사, 지자체 등 공공기관과 포스코, 대형조선소 등 대기업들의 물류운송 시 친환경 LNG 화물차를 우대하는 방안 등이 논의됐다.

한편, 새 정부에서는 지난해의 6.3대책에 이어 지난 9.26 미세먼지관리 종합대책을 통해 우리나라의 PM 2.5기준 초미세먼지의 배출량을 2016년 대비 30%이상 감축시키겠다고 발표했다. 이는 대도시를 중심으로 한 노선버스의 CNG버스화를 지속적으로 추진해 대중교통수단의 친환경성을 제고해 나가겠다는 대통령 공약사항을 포함하고 있다.

다만, 이 대책은 건설기계, 선박에 대한 미세먼지 저감대책이 포함된 반면, 육상 수송분야의 미세먼지 배출의 약 60%를 차지하고 있는 화물용 경유트럭에 대한 대책이 부재하다는 아쉬운 점을 갖고 있다는 평가다.


[에너지신문]


 
   
 

오시는길 | 회원가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사이트맵
서울 강서구 공항대로 340 한국가스공사 서울지역본부 2층
Tel : 070-7729-3665 Fax : 02-3663-3616 E-mail : kangv@kangv.org
  Copyright ⓒ www.kangv.org All rights reserved.